일상/책 리뷰

그럴수록 산책

Aaron's papa 2021. 6. 12. 22:57

http://www.yes24.com/Product/Goods/101378947

 

그럴수록 산책

어떤 상황에서도 기필코 즐거움을 찾아내, 매일매일 일상 속 작은 행복을 만들어가는 도대체 작가의 그림 에세이. 기쁠 때나 슬플 때나 날이 좋을 때나 나쁠 때나 무조건 걷는 ‘산책가’ 도대

www.yes24.com

산책. 사실 마음이 답답한 날이면 나도 산책을 해왔다. 동네를 거닐며 느린 걸음으로 내 주변의 것들을 바라보고, 나는 오늘 왜 이렇게 힘들었는지를 다시 한번 되새기는.. 그리고 내가 실수한 건 없는지 그런 것들을 생각할 수 있는 시간. 어떻게 보면 아주 작은 행위이지만, 나 자신을 오롯하게 돌볼 수 있는 큰 행위가 될 수 있는 산책.

 

작가의 경우도 산책이란 것이 그런 의미가 되었던 듯 싶다. 마음이 울적하고 외롭고 힘든 날, 가벼운 산책 만으로도 마음이 좋아지고 위로가 되는 그런 것. 

 

산책은 정겹기도 하다. 나의 동네에 이런 것들이 있었구나를 느낄 수도 있고, 계절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것이기도 하니까. 요즘처럼 버스나 지하철을 타고 다니면, 더운 날에는 시원한 에어컨을, 추운 날에는 따뜻한 히터를 틀어주기 때문에 계절의 변화를 오롯하게 느낄 수 있는 기회가 적은데, 산책을 하게 되면 계절의 변화를 오롯하게 느낄 수 있다.

아 정말 따뜻해 졌구나, 아니면 아 정말 더워졌구나.. 그리고 벌써 꽃이 피었네, 아니 언제 저렇게 나무들이 무성하게 자랐지 이런 것들.

 

그래서 나도 동감한다. 그럴수록 산책. 마음이 외롭거나 힘들 때마다, 그래, 그럴수록 산책을 하자. 산책을 해서 내 마음을 무겁게 짓누르는 것들을 내 마음 밖으로 내보내 주자.

 

작가가 그림도 그릴 수 있어서인지, 그림과 산문이 함께 엮어 있어서 재미있게 읽을 수 있던 그런 책이었다. 

'일상 > 책 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선으로부터  (0) 2021.07.19
어쩌면 스무 번  (0) 2021.07.15
드디어 팔리기 시작했다  (0) 2021.07.11
스노볼 드라이브  (0) 2021.06.29
그럴수록 산책  (0) 2021.06.12
1 2 3 4 5